웨신대(WGST)-홍보관[6]

홍보관

WGST교수동정

홈 홍보관 WGST교수동정
  • 제목
    본교 박병기 교수 저서 소개
  • 조회수
    405
  • 작성일
    2018.04.12
  • 첨부

  • 본교 박병기 교수 저서 발간 예정

    <제4차 산업혁명시대의 리더십, 교육, & 교회> 박병기 지음. 거꾸로미디어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대학교(이하 웨신대)의 박병기 교수(변혁적인 리더십 박사. 특임교수)가 쓴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리더십, 교육 & 교회’ (거꾸로미디어)라는 책이 지난 2018년 4월14일 발간됐다.

    저자는 “제4차 산업혁명 시대가 기술로만 해석되면 두려움을 주지만 건전한 세계관과 서번트 리더십 관점으로 해석하면 오히려 기회를 준다”는 확신을 하고 이 책을 썼다고 한다.

    웨신대(총장 정인찬)에서 ‘제4차 산업혁명 시대’와 관련된 강의를 하다가 지인의 권고로 지난해부터 책을 쓰기로 했다는 저자는 같은 학교 봄학기에 제4차 산업혁명 시대와 관련된 강의 3개를 진행했다.

    저자 박병기는 제4차 산업혁명 시대라는 미지의 시대를 준비하는 연구를 할 때 서번트 리더십의 관점으로 해석을 했다. 그는 또한 혁명적인 새 시대를 준비할 때 가장 필요한 기초는 ‘건전한 세계관’으로 보았다. 건전한 세계관을 갖고 서번트의 마음으로 시대를 올바로 해석할 때 비로소 혁명의 시대가 인간에게 혜택을 준다고 그는 강조했다.

    저자 자신은 기독교인이기에 기독교 세계관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는 것에 대한 이야기를 이 책에서 나눴다. 그는 또한 우리는 새로운 시대를 해석할 수 있어야 하는데 이를 위해 개념적 리더십과 서번트 리더십이 필요함을 강조했다.

    개념적 리더십과 서번트 리더십을 갖춘 사람은 4차 산업혁명 시대가 필요로 하는 4가지 지능을 자연스럽게 갖게 되는데 이는 상황맥락지능, 정서지능, 영감지능, 신체지능으로 이 4가지 지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포한 클라우스 슈밥이 내놓은 것이라고 한다.

    제4차 산업혁명 시대(FIRE)에 리더로서 필요한 4가지 지능(C.E.I.P.)을 갖추면 기업, 정부, 시민사회, 종교, 학계 리더들이 함께 협력해 총체적 관점을 얻는 능력(상황맥락 지능), 다양한 분야의 협력을 제도화하고 계층구조를 수평화하고 창의적 아이디어를 격려하는 환경으로 이끄는 능력(정서 지능)으로 이 시대를 이끌게 된다. 또한, 상황맥락 지능과 정서 지능을 갖고 공공의 이익을 위해 함께 탐구하고 발전시키고 공유하면서 (영감 지능) 건강을 유지하고 압박감 속에서 평상심을 유지하는 능력(신체 지능)을 갖춰 이 시대에 도움을 준다.

    저자 박병기는 이 4가지 지능을 바탕으로 한국에서 진행하고 있는 교육 프로그램, 프로젝트 등을 설명했다. 그는 이 4가지 지능을 갖추려면 가장 먼저 서번트가 되어야 하고 그리고 서번트 리더가 되어야 하고 그다음에 개념적 리더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리고 그 근저에는 ‘건전한 세계관’이 뒷받침되어야 한다고 저자는 거듭 설명했다.

    이 책의 핵심어를 해시태그로 표현한다면 바로 다음과 같다.

    #건전한_세계관 #시대를_해석하는_ 눈 #시대의_인재 #4가지_지능 #개념적_리더십 #서번트_리더십

    저자는 다음과 같은 독자가 이 책을 읽으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했다: 제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해 공부를 하고 싶은 분,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리더십에 관해 관심이 있는 분,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교육에 관해 관심이 있는 분,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는 단체, 회사 등의 리더들,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는 지역교회의 리더들,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는 교회교육에 관심 있는 분, 세계관에 관심이 있는 분, 나노 학위, 마이크로 칼리지에 관심이 있는 분, 디지털 사고방식에 관심이 있는 분, 지-정-의 교육에 관심이 있는 분, 온라인 교육에 관심이 있는 분, 평생교육에 관심이 있는 분, 다문화 교육에 관심이 있는 분. <끝>

    [보도자료 상세 버전]

    한국 사회의 리더십, 교육, 교회를 전반적으로 다루는 신간이 나와 화제다.

    26년간의 미국 이민 생활을 뒤로 하고 새로운 시대의 새 교육을 위해 모국으로 돌아온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대학교(이하 웨신대)의 박병기 교수(변혁적인 리더십 박사. 특임교수)가 쓴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리더십, 교육 & 교회’ (거꾸로미디어)가 그것.

    저자는 “제4차 산업혁명 시대가 기술로만 해석되면 두려움을 주지만 건전한 세계관과 서번트 리더십 관점으로 해석하면 오히려 기회를 준다”는 확신을 하고 이 책을 썼다고 한다. 웨신대(총장 정인찬)에서 ‘제4차 산업혁명 시대’와 관련된 강의를 하다가 지인의 권고로 지난해부터 책을 쓰기로 했다는 저자는 현재 같은 학교 봄학기에 제4차 산업혁명 시대와 관련된 강의 3개를 진행하고 있다.

    저자 박병기는 제4차 산업혁명 시대라는 미지의 시대를 준비하는 연구를 할 때 서번트 리더십의 관점으로 해석을 했다.

    그는 또한 혁명적인 새 시대를 준비할 때 가장 필요한 기초는 ‘건전한 세계관’으로 보았다. 건전한 세계관을 갖고 시대를 올바로 해석할 때 비로소 혁명의 시대가 인간에게 혜택을 준다고 그는 강조했다.

    저자 자신은 기독교인이기에 기독교 세계관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는 것에 대한 이야기를 이 책에서 나눴다. 그는 또한 우리는 새로운 시대를 해석할 수 있어야 하는데 이를 위해 개념적 리더십과 서번트 리더십이 필요함을 강조했다.

    개념적 리더십과 서번트 리더십을 갖춘 사람은 4차 산업혁명 시대가 필요로 하는 4가지 지능을 자연스럽게 갖게 되는데 이는 상황맥락지능, 정서지능, 영감지능, 신체지능으로 이 4가지 지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포한 클라우스 슈밥이 내놓은 것이다.

    제4차 산업혁명 시대(FIRE)에 리더로서 필요한 4가지 지능(C.E.I.P.)을 갖추면 기업, 정부, 시민사회, 종교, 학계 리더들이 함께 협력해 총체적 관점을 얻는 능력(상황맥락 지능), 다양한 분야의 협력을 제도화하고 계층구조를 수평화하고 창의적 아이디어를 격려하는 환경으로 이끄는 능력(정서 지능)으로 이 시대를 이끌게 된다. 또한, 상황맥락 지능과 정서 지능을 갖고 공공의 이익을 위해 함께 탐구하고 발전시키고 공유하면서 (영감 지능) 건강을 유지하고 압박감 속에서 평상심을 유지하는 능력(신체 지능)을 갖춰 이 시대에 도움을 준다.

    저자 박병기는 이 4가지 지능을 바탕으로 한국에서 진행하고 있는 교육 프로그램, 프로젝트 등을 설명했다. 그는 이 4가지 지능을 갖추려면 가장 먼저 서번트가 되어야 하고 그리고 서번트 리더가 되어야 하고 그다음에 개념적 리더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리고 그 근저에는 ‘건전한 세계관’이 뒷받침되어야 한다고 저자는 거듭 설명했다.

    이 책의 핵심어를 해시태그로 표현한다면 바로 다음과 같다.

    #건전한_세계관 #시대를_해석하는_ 눈 #시대의_인재 #4가지_지능 #개념적_리더십 #서번트_리더십

    “한국은 기술을 가르치고 배우려 하지만 선진국은 기초를 가르칩니다. 한국은 자격증이 중요하지만 선진국은 그 일을 해낼 자격이 있는지 보는 사회적 눈이 있습니다. 한국은 눈앞의 이익을 보지만 선진국은 공익을 우선으로 한 이익을 봅니다.”

    이 책의 표지 뒷면에 나오는 이 같은 현상에 대해 저자는 “기본으로 돌아가면 한국도 선진국의 교육, 선진국의 사회로 들어갈 수 있다. 그 기본으로 돌아가는 것에 대한 구체적이고 상세한 설명이 이 책에 녹아져 있다”고 전했다.

    ‘5차원 전면 교육’을 개발해 반향을 불러일으킨 카이스트(KAIST)대 출신 원동연 박사는 한국 교육에 대해 다음과 같은 말로 일침을 가한 바 있다: “한국인은 영어 성적은 좋으나 영어로 대화할 줄 모르고, 역사지식은 많은데 역사의식은 없고, 과학성적은 높은데 과학적 사고방식을 하지 않으며, 윤리 성적은 높은데 윤리성이 결여되어 있고, 체육 성적은 높으나 건강하지 않다.”

    저자는 이에 대한 해답도 역시 “기본으로 돌아가는 것”이라고 했다. 박병기 교수는 다음과 같이 설명한다.

    “이는 교육다운 교육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결과이다. 교육다운 교육은 무엇인가. ‘큰 그림’을 그리며 진행하는 전인교육, 인간교육, 창의성 교육, 시민교육 등을 말한다. 이를 위해 ‘개념적 교육’이 중요하다. 개념 없이 눈앞의 목표를 이루는 데 급급했기에 지금과 같은 상황이 발생하고 있다. 개념적 교육이 부족하기 때문에 영어를 그렇게 오랫동안 배워도 영어로 말할 줄 모르고, 역사 컨텐츠를 머릿속에 집어넣어도 역사의식이 부족하고, 과학문제는 잘 풀어내지만 과학적으로 사고하지 못하고, 윤리 시험 점수는 높지만 윤리성이 결여되어 있고 스포츠를 즐기고 지식은 많으나 건강하지 않은 것이다.”

    개념적 교육은 무엇을 할 때 ‘개념(concept)’이 분명해서 쉽게 흔들리지 않음으로 이웃들에게 비전을 제공하고 갈대 같은 마음과 생각에 흔들리지 않게 하는 교육이라고 저자는 강조한다. 그리고 저자는 그 개념을 잡아주는 것을 1. 세계관 2. 제4차 산업혁명 시대(증강세계)의 4가지 지능(C.E.I.P.)을 위한 개념적 리더십&서번트 리더십 3. 피터 드러커의 5가지 질문에 답하는 과정으로 보았다.

    저자는 다음과 같은 독자가 이 책을 읽으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했다.

    1. 제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해 공부를 하고 싶은 분
    2.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리더십에 관해 관심이 있는 분.
    3.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교육에 관해 관심이 있는 분
    4.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는 단체, 회사 등의 리더들
    5.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는 지역교회의 리더들
    6.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는 교회교육에 관심 있는 분
    7. 세계관에 관심이 있는 분
    8. 나노 학위, 마이크로 칼리지에 관심이 있는 분
    9. 디지털 사고방식에 관심이 있는 분
    10. 지-정-의 교육에 관심이 있는 분
    11. 온라인 교육에 관심이 있는 분
    12. 평생교육에 관심이 있는 분
    13. 다문화 교육에 관심이 있는 분

    저자 박병기는 미국 UCLA에서 언어학을 전공했고 풀러신대원과 콜롬비아복음신대원 그리고 바키대학원에서 수학했다. 바키대학원에서는 변혁적 리더십(Transformational Leadership)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미 육군 군목(Reserve)을 역임했으며 미국 캘리포니아주 얼바인에 있는 베델한인교회(담임목사 김한요)에서 4년 6개월간 전임사역자로서 공동체 사역, 소그룹 사역, 제자훈련 사역 등을 담당했다.

    현재는 웨신대에서 강의하면서 굿뉴스 스프레더스(GNS)의 대표, 거꾸로미디어 출판사의 대표, 거꾸로미디어연구소의 소장, 그리고 거꾸로교육도서관 관장으로 섬기고 있다. 이 4개의 플랫폼을 통해 매칭 플랫폼 미션에 동참하는 것이 저자의 꿈이다. 그의 또다른 꿈은 낙도에 들어가 선교하는 것이다.

    저자는 현재 웨신대에서 서비스경영교육학과와 미래교육리더십학과를 담당하고 있다. 일반학과 담당이지만 신학과에서는 ‘4차산업혁명 시대의 리더십과 교회’, ‘일의 신학’ ‘연구방법론’ 등을 강의하고 있다.

    저자의 세계관은 성경과 교리학습을 통해 형성되었다. 개혁주의 신학을 추구하며 개혁교리(웨스트민스터 대요리문답, 하이델베르크 요리문답, 도르트 신조 등)를 공부하면서 1년 3회 통독을 목표로 하고 실천 중이다. 성경과 교리학습 외에 그의 기독교 세계관에 영향을 미친 저자는 여러 명이지만 그 중 대표적인 인물은 아브라함 카이퍼, 리처드 마우, 팀 켈러, 마이클 호튼 등이다.

    위 저자들 외에 그가 시대를 읽는 데 도움을 준 저자는 서번트 리더십의 대가인 로버트 그린리프와 현대 경영학의 아버지인 피터 드러커다. 시대를 읽는 눈은 현장에서 체험을 통해 배우기도 한 저자 박병기는 미주중앙일보와 크리스천 헤럴드에서 기자와 편집장으로 일하면서 세상과 교회를 읽는 눈을 훈련받았다.

    그는 90년대 후반부터 2000년대 중반까지 인터뉴스라는 온라인 매체를 세워 대표와 편집장으로서 디지털 커뮤니케이션을 현장에서 배우기도 했다.


    거꾸로미디어에 대해

    거꾸로미디어 출판의 6대 핵심 철학은 다음과 같습니다.
    1. 거꾸로미디어는 비영리단체인 거꾸로미디어 연구소가 다문화 가정 어린이들의 교육과 선교를 하는 데에 있어 필요한 컨텐츠와 재원을 제공하고 마련하기를 원합니다.
    2. 거꾸로미디어는 비영리단체인 거꾸로미디어 연구소를 통해 이 땅에 바른 교육이 자리잡을 수 있도록 대안교육을 개발하고 육성하고 연결하는 데 필요한 컨텐츠와 재정을 제공하기를 원합니다.
    3. 거꾸로미디어는 비영리단체인 거꾸로미디어 연구소를 통해 탄생할 거꾸로 뉴스가 성장하고 발전하는 데 필요한 컨텐츠와 재정을 제공하기를 원합니다.
    4. 거꾸로미디어는 비영리단체인 거꾸로미디어 연구소가 전 세계에 교육이 필요한 곳에 플랫폼과 컨텐츠를 무료 또는 낮은 가격으로 제공하고 이를 위해 재원이 필요한 곳에는 재정지원을 하는 데 원동력이 되기를 원합니다.
    5. 거꾸로미디어는 좋은 컨텐츠를 갖고 있지만 이를 세상에 알리지 못하는 훌륭한 작가를 발굴해 많은 사람이 거꾸로미디어의 책은 삶에 윤활유와 같다는 마음이 들도록 돕기를 원합니다.
    6. 거꾸로미디어는 영어 도서를 e북으로 개발해 전 세계 독자들에게 온라인 도서를 공급하고 이를 통한 수익금을 위 5가지의 목적을 위해 사용하기를 원합니다.